관리 메뉴

국내여행 Travel

안동이천동석불상 - 거구이면서 토속적인 고려불상의 지배양식을 보여주는 대표... 본문

문화ㆍ행사

안동이천동석불상 - 거구이면서 토속적인 고려불상의 지배양식을 보여주는 대표...

여행정보 넥스루비 2007. 8. 7. 00:09


경북 안동시 이천동 산 2

이 석불상은 높이 4.8m, 너비 7m의 거구불상< 巨軀佛像 >이다. 신체를 음각선< 陰刻線 >으로 새기고 머리는 따로 올려 놓았는데 이러한 형식의 불상은 고려시대< 高麗時代 >에 많이 조성되었다. 육계< 肉계 >가 높이 솟았고 긴 눈과 두터운 입술 등의 얼굴에는 잔잔한 미소가 흐르고 있어 고려시대에 조성된 괴체화< 塊體化 >된 불상들에서 느껴지던 미련스러움은 보이지 않는다. 그러나 음각선으로 된 통견< 通肩 >의 법의< 法衣 > 주름은 매우 도식적< 圖式的 >인 것임을 알 수 있다. 오른손을 배에 대고 왼손은 가슴에 대어 중품하생인< 中品下生印 >의 수인< 手印 >을 짓고 있는데, 이러한 인상< 印相 >은 불상이 향한 서방이란 방위와 더불어 이 불상이 아미타여래< 阿彌陀如來 >라는 것을 알려 주는 것이다. 불상의 발 아래에는 음각된 연꽃으로 대좌를 표현하고 있다. 어떻든 이 불상은 거구이면서 토속적< 土俗的 >인 고려불상의 지배양식을 보여주는 대표적인 작품이라 하겠다.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