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국내여행 Travel

태안사 광자대사비 - 태안사 광자대사비 본문

카테고리 없음

태안사 광자대사비 - 태안사 광자대사비

여행정보 넥스루비 2007. 8. 7. 00:09

전남 곡성군 죽곡면 원달리

현재 탑신은 파괴되어 일부 잔편의 각자 역시 마멸, 결획으로 판독이 불가능하다. 다행히 조선금석총람 해동금석원 소재 전문이 결자가 있기는 하나 수록되어 있어 대강 그 내용을 파악할 수 있다. 비제는 「유당고려국무주고동리산대안사교시광자대사비명병서 (有唐高麗國武州故桐裏山大安寺敎諡廣慈大師碑銘 序)」자경 2.4cm 행서체이며 비문 역시 행성체이다. 찬자는 손소(孫紹), 서자는 불명이다. 「대사법휘충다, 자법신경사인(大師法諱充多, 字法信京師人)」이며 고비는 박씨, 함통5년(서기 864년) 4월 5일 생이다. 팔세에 출가, 제산(諸山)을 유력(遊歷)한 후 「주회발섭어요동(周廻跋涉於遼東)」하고 동리산 상방화상 문하로 들어가있다가 가야 갑사에서 구족계(具足戒)를 받았다. 효공대왕의 측근에서 불시에 대한 문답을 한 일고 고려 태조로부터는 극진한 대우를 받았음을 비문은 기록하였다. 문중에 「구중대사(九重大師)」라는 내용이 있으나 이 부분은 상하가 모두 결자가 되어 자세한 것을 알 수 없 다. 대사 개운2년 즉, 고려 혜종2년(서기 945년) 세수 82, 불랍 66으로 입적했다. 또 문미에는 「광덕이년세차경술시월십오일 전자(光德二年歲次庚戌十月十五日 鐫字)」라 했으므로 이 비는 광종원년(서 기 950년) 대사 몰후 5년에 세운 것임을 알 수 있다. 귀부는 목이 짧으나 귀두와 전면의 조형이 사실성을 띠었고 귀배 비좌의 4주 측면에는 연속 와문(渦紋)을 조식하였으나 당초문인지 운문인지를 가리기가 어렵다. 이수의 사방 우각에는 이룡의 두부 가 조출되었고 제액상부 중심에는 극락조로 보이는 조형이 부각되었다. 이런 「칼라빈가」류의 조각은 연곡사 북부도나 동부도에서 그 전형을 볼 수 있다. 이러한 제부의 조형은 기왕에 미약하게 다루어진 부분에 대한 장식, 장엄을 광대 다양화한 참신한 예이다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