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국내여행 Travel

태안사 적인선사 조류청정탑 - 태안사 적인선사 조류청정탑 본문

카테고리 없음

태안사 적인선사 조류청정탑 - 태안사 적인선사 조류청정탑

여행정보 넥스루비 2007. 8. 7. 00:09

전남 곡성군 죽곡면 원달리

동리산 태안사는 신라 구산선문의 도장으로 적인선사 혜철은 그 개산조(開山祖)이다. 대웅전을 지나 통나무를 원형으로 만든 배알문을 들어서면 토장(土墻)을 돌린 1구를 마련하고 그 안에 탑비와 함께 건립되었다. 팔각원당형인 이 탑은 지면에 2단의 방형 지태가 놓인 것 이외에는 상륜부에 이르기까지 모두 팔각이 고수되었다. 지태석위에는 팔각 받침돌이 놓였고 각면에 2조씩의 안상이 조각되었다. 하대석에는 괴임이 4단 마련되었는데 최 하단은 특히 높다. 중대석은 높지 않으나 격을 잃지 않았고 상대석에는 사실적인 단판연화가 삼중으로 조각되었으며 상하에 각형괴임과 받침이 3단씩 각출되었다. 상대석위에는 탑신받침이 끼어있는데 각면에 안상탑신은 낮은 편이나 온후하여 퍽 안정감을 지녔으며 전면에 문호형이 모각되었다. 또 옥개는 넓고 표리에 목조건축의 양식을 따랐으니 옥리에는 각 형 연목이 이중으로 있고 옥상에는 굵은 우동 사이에 기왓골이 표현되어 실제 목조 건축물을 대한 듯 하고 추녀는 우각에서 크게 반전되었으며 귀꽃은 없으나 숫막새가 부가되었다. 상륜부는 앙화, 부발, 보륜, 보주 등이 있어 완전히 보존되었다. 신라 말기에 이르러 석조유물의 조형은 약간 그 기력을 읾이 일반적인 추세인데도 이 탑은 이시기의 작품으로서 가장 우수한 것이다. 적인선사는 신라말기 고승으로 원성왕 원년(서기 785년) 광주에서 출생, 15세에 출가, 영주 부석사에서 화엄경을 공부하고 당에 들어 가 서당(西堂)에게 심인을 받아 신무왕 원년(서기 839년)에 귀국, 곡성 동리산에 태안사를 지어 선풍을 펴다 경운왕 원년(서기 861 년)에 입적하니 세수 77이었다. 제자로는 도선국사를 비롯 수백을 헤아렸다고 한다. 이 탑은 탑비의 건립이 경문왕 12년(서기 872년) 이므로 이때의 조성으로 보아야 할 것이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