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국내여행 Travel

원당암 다층석탑및석등 - 원당암 보광전 앞뜰에 세워진 이 석탑과 석등 본문

문화ㆍ행사

원당암 다층석탑및석등 - 원당암 보광전 앞뜰에 세워진 이 석탑과 석등

여행정보 넥스루비 2007. 8. 7. 00:09


경남 합천군 가야면 치인리1구

원당암 보광전 앞뜰에 세워진 이 석탑과 석등은 부분적으로 화강암으로 썼으나 재료가 점판암으로 이루어진 점에서 주목된다. 청석계 석탑은 대개 고려시대에 유행하는데 이 석탑은 이러한 계통으로서는 선구라 할 수 있다.
지대석은 계단형으로 방형의 화강암 석재를 3단으로 쌓았으며 그 위의 기단과 탑신부는 점판암으로 되어 있다. 기단부는 대좌형으로 상.하대는 연화문을 조각하였다. 탑신부는 현재 옥개 만이 10층 남아 있는데 9층과 10층은 비례가 맞지 않는 것으로 보아, 그 사이에 옥개석이 없어진 듯하다.
석탑 옆의 석등은 거의 동일시기의 작품으로 하대석과 상대석, 옥개석은 점판석으로 되어 있다.
현재 6각형의 화강암 지대석 외에 연화문이 주식된 하대가 놓여 있는데 상면에는 2단의 괴임이 있다.
옥개석은 화사석 없이 바로 상대석 위에 놓여 있는데 모양은 6각형으로 윗면은 편평하다.
상륜부는 현재 원동형 석재가 남아 있는데 석등의 부재는 아닌 듯하다.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