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국내여행 Travel

청량사 석등 - 륜부에 일부만 부재가 남아 있는 석등 본문

문화ㆍ행사

청량사 석등 - 륜부에 일부만 부재가 남아 있는 석등

여행정보 넥스루비 2007. 8. 7. 00:09


경남 합천군 가야면 황산리

상륜부에 일부만 부재가 남아 있는 이 석등은 8각을 기본으로 구성되는 신라 석등의 전형을 따르고 있으나 간주에서 변형이 나타나고 있으며, 조각 수법 또한 입체성이 결여되어 건립시기는 9세기 경으로 추정된다.

높이가 3.4m인 석등으로 2단 위에 8각의 하대석과 2단의 보병형으로 된 대공석 및 8각의 암연형 상대석을 얹어서 화려한 대석을 꾸미고 그 위에 8각의 등사와 옥계를 받들고 있는 형식이다.
상단 기대석의 각면에는 사자와 향로를 새겼다. 등사석의 4면에는 화창을 내고 사천왕상을 조각하였다.
또한 얄팍하고 경쾌한 옥개석 위에는 보개로 보이는 돌이 얹혀 있다.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