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국내여행 Travel

월인석보 - 국어국문학연구의 귀중한 자료가 되는 보물 본문

문화ㆍ행사

월인석보 - 국어국문학연구의 귀중한 자료가 되는 보물

여행정보 넥스루비 2007. 8. 7. 00:09


서울 서대문구 신촌동 연세대학교 134번지

월인석보는 1459년(세조 5)에 세조가 세종이 지은 월인천강지곡(月印千江之曲)을 본문으로 하고 자신이 지은『석보상절(釋譜詳節)』을 설명부분으로 하여 합쳐 펴낸 책으로서 월인천강지곡이라는 명칭으로 된 것도 있고, 또 석보상절이라는 명칭으로 된 것도 있으며 두 가지를 합한 이 월인석보도 있어서 모두 3종으로 인행되었습니다. 『월인석보』의 완질< 完帙 >이 현재 전해지지 않으므로 전부의 권수를 확인할 수 없으나 현재까지 발견된 것으로는 초간본 10권(1, 2 , 7, 8, 9, 10, 13, 14, 17, 18권) 8책과 중간본 2권(21,22권) 3책이 있는데 이것들은 보물 제 745호로 지정되었으며 2권(11, 12권) 2책 또한 보물 제935호로 제정되었습니다. 월인석보(月印釋譜)는 한글 창제 직후에 간행된 산문 자료로서 국어국문학연구의 귀중한 자료가 되며, 이 책은 세종과 세조, 2대에 걸쳐 임금이 짓고 편찬한 것입니다. 현재 이 모든 월인석보는 동국대학교와 서강대학교를 비롯하여 여러군데로 나뉘어서 보관되고 있습니다.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