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국내여행 Travel

보경사부도 - 당시의 일반형 부도 형식과는 다른 형태를 지니고 있는 부도 본문

문화ㆍ행사

보경사부도 - 당시의 일반형 부도 형식과는 다른 형태를 지니고 있는 부도

여행정보 넥스루비 2007. 8. 7. 00:09


경북 포항시 북구 송라면 중산1∼3리 산 101-1 보경사

이 부도는 고려< 高麗 > 고종< 高宗 > 때 조성< 造成 >된 것으로 당시의 일반형 부도 형식과는 다른 형태를 지니고 있는 부도이다. 부도의 구조는 8각원당형< 八角圓堂型 >으로 장대석< 長臺石 >을 이용하여 방형< 方形 >의 탑구< 塔區 >를 마련하고 그 중앙에 지대석< 地臺石 >을 놓아 탑기< 塔基 >를 마련하였다. 하대석< 下臺石 >은 8각의 석재< 石材 >를 3단으로 쌓았는데, 밑의 2단은 표면에 조각장식< 彫刻裝飾 >이 없고 상단의 1석에만 복련석< 復蓮石 >으로 상면에 단판연화< 單瓣蓮華 > 32엽< 葉 >이 조각되어 있다. 중대석< 中臺石 > 또한 8각으로 각 모서리< 隅 >마다 기둥< 柱 >을 나타냈을 뿐 다른 장식은 없다. 상대석< 上臺石 > 역시 8각이며 중앙에 있는 1단의 받침을 중심으로 32엽의 단판연화를 돌려서 앙련< 仰蓮 >을 삼았는데 특이한 예이다. 상대석 위에는 높직한 괴임을 갖추고 8각의 탑신< 塔身 >을 받고 있는데 탑신은 매우 높아져서 8각형의 돌기둥과 같이 보인다. 탑신의 각 모서리에도 기둥을 조각하고 있으나, 1면에만 문짝형을 조각하여 나타냈다. 옥개석< 屋蓋石 >도 8각인데 밑면에는 모서리를 향해 중심부에서 뻗은 융기선< 隆起線 >이 있을 뿐 다른 장식은 없다. 또한 상면의 경사는 완만하여 전각< 轉角 >에는 귀꽃을 장식하였으며, 추녀는 두터운 편으로 전각부에 이르러서는 현저한 반곡< 反曲 >을 보인다. 상륜부< 相輪部 >는 8엽연화< 八葉蓮華 >의 앙화< 仰花 > 위에 구형< 球形 >의 복발< 覆鉢 >이 놓이고, 다시 앙화형의 한돌을 놓은 다음 보주< 寶珠 >를 얹고 있는 완전한 형태를 갖추고 있다. 특히 이 부도는 탑신이 지나치게 길고 큰 탓으로 기본적인 고려부도 형태에서 벗어나 안정감이 결여되어 있으며, 간략하고 섬약한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같은 경내< 境內 >의 원진국사비가 고려 고종 11년(1224)에 건립되었다는 것을 보면, 부도 역시 이때 건립된 것으로 추정되겠으나 양식과 형식 그리고 수법상으로 보아 좀 더 시대가 떨어지는 것이 아닌가 한다.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