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국내여행 Travel

용추폭포 - 3층으로 이루어져 있으며 상탕과 중탕이 모두 옹기항아리 모양 본문

국내여행지/폭포

용추폭포 - 3층으로 이루어져 있으며 상탕과 중탕이 모두 옹기항아리 모양

여행정보 넥스루비 2007. 8. 7. 00:09

무릉계곡 서쪽 4Km 지점에 있으며 물의 근원은 청옥산이다. 이 폭포는 3층으로 이루어져 있으며 상탕과 중탕이 모두 옹기항아리 모양으로 되어 있고 곧게 내려쏟는 폭포의 옆에서면 현기증이 날 정도이다. 또한 이 폭포는 용추에서 내려간 물이 두 갈래로 갈라졌다가 다시 만나는 쌍폭포와 함께 무릉계곡의 백미를 이룬다.

용추라고 불리우는 이 폭포는 상중하 3연(三淵)으로 되어있는데 상중담(上中潭)은 옹형(甕形:독항아리) 모양으로 되어있고 하담은 주위둘레 30미터, 깊이는 알수 없을 정도이다. 중연에서 절벽으로 떨어져 내리는 폭포수는 흰명주천에 구슬이 달린 것과 같이 아름답고 그 수원은 청옥산에서 흘러내리는 옥수로서 물줄기의 폭은 2미터, 높이는 10미터이다.

1797년(정조 21년) 삼척부사 유한전이 바위에다 용추(龍湫)라고 조각하고 제사를 지냈으며 그후 가뭄엔 기우제를 올리는 제단이 되기도 하였다. 폭포주변에 잠시 서 있으면 날으는 물줄기 가운데 연못으로 끌려들어가는 듯한 착각을 일으킬 정도이며 암석상에 앉아 주위를 둘러보면 그 기암괴석의 장엄한 경치는 말로 표현하기 어려울만큼 절경이다.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