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국내여행 Travel

장산산림욕장 - 울창한 숲, 계곡, 폭포가 어우러진 완벽한 삼중주 장산산림욕장 본문

국내여행지/명소

장산산림욕장 - 울창한 숲, 계곡, 폭포가 어우러진 완벽한 삼중주 장산산림욕장

여행정보 넥스루비 2007. 8. 7. 00:09

부산 해운대구 좌동

장산산림욕장은 비록 장산의 일부분이지만, 장산이 내세울만한 모든 비경을 다 포함하고 있는 알짜배기 코스이다. 부산의 하나뿐인 폭포인 양운폭포와 부산 해운대구의 가장 오래된 고찰 '폭포사' 그리고 부산에선 흔하지 않는 물놀이가 가능한 계곡까지 이 모든 걸 장산산림욕장은 다 포함을 하고 있다. 일단 길은 두가지로 나누어지는데 대부분의 길이 포장이 되어 있고 산책로라고 따로 자연 그대로의 길을 만들어 놓았다.

폭포사 입구 즉 대천공원으로 들어가서 깊숙히 들어가다보면 산으로 접어드는 길목이 나오는데 그 입구가 장산으로 가는 입구이자 장산산림욕장의 입구이다. 그 곳에서부터 좌측엔 물이 좔좔좔 흐르는 계곡이 보이고 여름철에는 물놀이 하는 시민들로붐비는 걸 볼수가 있다. 하류쪽은 그렇게 수심이 깊지 않지만 상류로 올라가면 양운폭포와 같이 수심이 깊은 곳도 보이는데.... 이런 곳에서 안전시설이 전혀 안되어있는데 다이빙을 하는 간 큰 사람들도 있다.

일단 좌측엔 계곡이 있고 우측은 포장이 잘 되어있는 오르막길이다. 우측의 배경은 당연히 잘 우거진 숲이 있다. 오르막길을 거닐다보면 계곡에서 물놀이를 할까 아니면 산책로로 통해 숲속 깊숙히 들어가볼까 라는 가벼운 갈등이 생기기도 한다.

그렇게 등산을 하고 있는 중간중간에 보면 휴식할수 있는 광장이라던가 야외물놀이 학습장이라던가 체육시설이 있어서 산행이 절대 지루하지가 않다. 심지어는 양운폭포 옆에는 정자까지 만들어 놓아서 정자에서 분위기 있게 장산의 비경을 관람할수 있게 세심한 배려를 했다.

특히 불교신도들은 등산을 하면서 해운대구의 가장 오래된 고찰인 폭포사에 들릴수도 있다. 본 필자가 인상에 남던건 약수터에 있는 귀여운 동자승 인형들과 경내에 있는 커다란 석불이 참 인상에 남았다.

참고로 이 산림욕장에선 절 신도증이 있는 차량이나 공무수행차량 이외의 차량은 통제를 하므로 여기에 해당 안되는 사람은 입구의 대천공원의 주차장을 이용하도록 하자.

일단 양운폭포까지 오게 되면 산림욕장의 대부분을 온것이나 산림욕장의 하이라이트는 여기서 끝나는 것이 아니다. 산림욕장의 최고봉? 운동시설광장까지 올라 가보면 무료 발맛사지를 받을수 있는 곳이 있다. 말로는 표현 못하니 궁금하신 분들은 아래에 나오는 사진을 참조하길 바란다.

만약 산림욕장 최고봉인 운동시설광장에 만족 못하는 열혈 등반가가 계신다면 광장 사잇길로 정상까지 올라가는 산행길이 있으니, 그 길을 따라서 올라가시면 된다. 물론 포장이 안되어있는 순수 100프로 산길이니 많이 힘들것이지만 장산의 정상에 서면 그 뿌듯함은 형용할수 없을 것이다.

특히 도심생활의 스트레스가 쌓인 분들은 장산의 정상에서 '야~~호'를 샤우트 창법으로 힘차게 질러보시길~~~ 효과는 DDR을 능가할것이다. ^^

[대중교통]
●시내버스
* 동부터미널에서 100-1번 시내버스 이용
* 영도, 부산진시장 혹은 대연동에서 109번 시내버스 이용
* 서면에서 태화백화점 혹은 부전시장에서 5번 시내버스 이용
* 부산역에서 40번 시내버스 이용
* 반송에서 115-1번 시내버스 이용

해운대 신시가지 대림아파트 정류소에서 하차, 폭포사방향 표지판을 따라 가다보면 공원같이 느껴지는 곳이 있는데 안쪽으로 깊숙히 들어가다보면 장산삼림욕장의 입구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