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국내여행 Travel

옥선대 - 옥부선인(玉府仙人)들이 내려와 바둑을 즐기던 곳 본문

국내여행지

옥선대 - 옥부선인(玉府仙人)들이 내려와 바둑을 즐기던 곳

여행정보 넥스루비 2007.08.07 00:09

경북 영양군 영양읍

낙동강의 지류인 반변천의 상류에 있는 경승지다. 옛날 옥부선인(玉府仙人)들이 내려와 바둑을 즐기던 곳이라 해서 옥선대(玉仙臺)라 불린다. 학이 살았다는 이야기도 전해진다.

절벽위에 평평하게 대를 이룬 바위 주변엔 오래된 소나무가 둘러 서있다. 이 곳에 서면 사방의 절경이 한눈에 들어온다. 신선이 놀았다는 선유굴을 지나온 반변천이 발 아래로 흐르는 모습은 잠시 신선이 된 듯한 착각에 빠지게 한다.

1970년대에 옥선대 아래에 차도가 만들어지면서 자연 그대로의 아름다움을 찾기 어렵게 돼버렸다.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