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국내여행 Travel

입석대 - 네모난 바위가 우뚝 서 있는 곳 본문

국내여행지

입석대 - 네모난 바위가 우뚝 서 있는 곳

여행정보 넥스루비 2007. 8. 7. 00:09

경북 상주시 화북면 장암리

입석대는 속리산의 8대(臺) 중 하나로 천황봉과 문장대 중간 지점에 있다.

입석대는 이름 그대로 돌이 절벽위에 서 있는 형국이다. 네모난 이 돌은 얼핏 보기에는 쉽게 넘어질 것 같지만 수십명이 흔들어도 미동조차 않는다. 전설에 따르면 임경업 장군이 경업대에서 도를 닦고 용력을 길러 이 곳에 돌을 세웠다고 한다.

[대중교통]
●서울강남고속버스터미널에서 상주행 버스 1일 15회 운행. 상주에서 화북면까지 시내버스 이용.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