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국내여행 Travel

금강 - 역류하는 아름다움 본문

국내여행지/강

금강 - 역류하는 아름다움

여행정보 넥스루비 2007. 8. 7. 00:09

굽이치며 흐르는 물결이 비단결 같다해 금강이라 불린다. 동으로는 소백산맥, 남으로는 노령산맥, 북으로는 차량산맥에 걸쳐 있다. 금강의 첫 물길지는 어디인가. '동국여지승람'에는 속리산, 덕유산 중모현, '택리지'에는 덕유산과 마이산, '성호사설'에는 덕유산, '대동지지'에는 마이산 동봉이라고 적혀 있다. 현대 학자들은 '새한글사전'에서 전북 장수군, '한국지명 총람'에서 신무산 수분이 고개라고 적고 있다. 오늘날 가장 널리 알려진 발원지는 전라북도 장수군 장수읍 수분리 마을 뒷산 신무산의 뜸봉샘이다.

뜸봉샘에서 흘러나와 충청도를 가로질러 서해안으로 빠져나가는 금강은 한강, 낙동강에 이어 우리 나라에서 세 번째로 큰 강이다. 금강은 우리나라의 중앙부 서쪽에 위치하여 동으로는 낙동강, 북으로는 한강, 북서로는 안성천과 삽교천, 남으로는 만경강과 섬진강에 닿아 있다. 폭 9,810㎢, 1천리에 이르는 넓고 긴 강이다.

금강은 한 때 반역의 강이라고 불렸다. 우리 나라에서 유일하게 북서쪽으로 흐르는 즉, 역류하는 강이기 때문이다. 고려 태조 왕건은 유훈으로 남긴 '훈요십조'에서 "차령이남과 금강주변은 산형과 지세가 거슬리게 달리고 있으니 인심 또한 그럴 것이다. 저 아래쪽 사람들이 조정에 참여하고 왕족과 혼인하여 국정을 잡게되면, 나라를 변란케 하거나 혹은 통합의 원한을 품어 반란을 일으킬 것으니 주의하도록 하라"고 하였다. 후백제의 완강한 저항지였던 금강유역의 사람들을 경계했던 까닭이다.




Tag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