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국내여행 Travel

거창 상동 석조관음입상 - 신라보살의 우아한 품격은 보이지 않고 딱딱한 느낌을 주는 불상 본문

문화ㆍ행사

거창 상동 석조관음입상 - 신라보살의 우아한 품격은 보이지 않고 딱딱한 느낌을 주는 불상

여행정보 넥스루비 2007.08.07 00:09


경남 거창군 거창읍

머리에는 육계가 높으며, 얼굴은 긴 타원형으로 눈을 가늘게 반개하였고, 굵은 목에는 한 가닥만 깊게 새겨져 있어 신라 보살의 우아한 품격은 보이지 않고 상당히 딱딱한 느낌을 준다.
상체는 4각형이며 배는 훌쭉하고 축 늘어진 모습이 퍽 부자연스럽다. 왼팔은 몸에 붙인 채 왼손의 엄지와 중지로 연봉을 쥐고 오른팔은 아래로 늘어뜨려 정병을 들었다.
이 불상을 관음보살상으로 보는 견해는 이 불상이 갖고 있는 연봉과 정봉에 의해서이다.
양 어깨 위에 단조로운 주름을 한 천의를 비롯한 여러 장식이 도식화되어 이 불상의 제작연대가 고려초기임을 알 수 있다. 또한 전체적으로 경직된 각 부의 표현이나 침체된 얼굴 표정 및 도식화된 옷주름등에서 함안 대산리 석불과 함께 이 지역의 지방화된 불상양식임을 엿 볼 수 있다.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