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국내여행 Travel

수원리마을 - 넓고 질 좋은 평야 자랑 본문

국내여행지/명소

수원리마을 - 넓고 질 좋은 평야 자랑

여행정보 넥스루비 2007.08.07 00:09

제주 북제주군 한림읍 수원리 566

수원리마을은 제주시에서 28㎞쯤 벗어난 곳에 있다. 바닷가 마을이지만 질 좋은 평야를 끼고 있어 농업에 종사하는 주민도 많다. 주변 해역에 낚시포인트가 많아 낚시꾼치고 이곳을 모르는 사람은 없을 정도다.

수원리 마을은 옛날부터 조물케라고 불렸다. 조물케는 식수와 생활용수를 공급하던 샘 11개가 만조때엔 전부 바닷물에 잠기는 바람에 붙은 잠수포(潛水浦)라는 이름이 변한 것이라 한다. 조물케가 수원리로 된데는 그럴만한 사연이 있다. 물질하던 해녀가 사망하는 사고가 자주 일어나자 고종 19년인 1882년에 개명을 했다는 것이다.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