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국내여행 Travel

산내성지 - 외적방어와 봉수성 역할 동시에 본문

국내여행지/산성

산내성지 - 외적방어와 봉수성 역할 동시에

여행정보 넥스루비 2007. 8. 7. 00:09

산내성은 가흥동 뒷산에 있는 토성이다.

언제 만들어졌는지 알 수 없지만 현장에서 신라시대 기와조각이 출토된 점으로 미뤄 그 즈음에 축성됐다고 보는 견해도 있다.

확인된 성의 둘레는 250m 정도이며 토성의 높이는 2m 내외다. 지금도 성의 일부가 남아있다. 산내성은 외적침입에 대비한 방어용인 동시에 봉수성의 역할도 했다고 전해진다. 기록에 따르면 풍기 전망산의 봉수성에 연락한 것으로 돼있다.

성안에는 군창지로 쓰인 듯한 터와 분묘 10여기가 있다.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