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국내여행 Travel

치악산 - 몸던져 은혜갚은 꿩의 전설 살아있는 '원주의 진산' 본문

국내여행지/산

치악산 - 몸던져 은혜갚은 꿩의 전설 살아있는 '원주의 진산'

여행정보 넥스루비 2007.08.09 23:00

영서지방의 명산으로 원주의 진산. 가을 단풍으로 산이 붉게 물든다고 하여 적악산(赤嶽山)으로 불리었으나 뱀에게 잡아 먹히기 직전에 자신을 구해준 선비에 대한 보은으로 상원사의 종을 머리로 쳐 선비의 목숨을 구해주었다는 꿩에 얽힌 전설에 따라 꿩 치(雉)자를 써 치악이란 이름을 얻었다고 한다. 

주봉인 비로봉(1,288m)을 중심으로 북쪽의 삼봉(1,073m)에서 남쪽의 남대봉(1,182m)까지 주능선이 남북으로 14km나 뻗어 있다. 능선 양쪽으로는 큰골, 영원골, 입석골, 범골, 사다리골, 상원골, 신막골 등 깊은 계곡이 펼쳐지고 입석대, 세존대, 신선대, 구룡폭포, 세렴폭포, 영원폭포, 거북바위, 범바위, 용바위 등 명소들이 절경을 이룬다. 

험한 산 답게 활엽수와 수백년 된 소나무 수만 그루가 원시림을 이루고 있다. 이곳의 적송들은 옛날 조선시대 궁궐을 짓는 목재로 이용됐다고 한다. 험준한 지형 때문에 신라말 궁예, 양길 등 영웅들이 활거하는 터가 되었으며 임진왜란 때는 격전장이 되기도 했다. 영원산성, 해미산성, 금두산성 등 유서깊은 유적들 곳곳에 전란의 흔적들이 남아있다. 

산이 깊으면 계곡이 깊고 계곡이 깊으면 물이 맑으며 물 맑은 곳엔 사찰이 있다. 남아 있는 절터만 100곳에 달한다고 하는데 꿩의 전설이 전해지는 상원사를 비롯해 구룡사, 영원사, 보문사, 입석사 등 고찰이 옛 향기를 머금고 있다.
1984년 12월 국립공원으로 지정됐다.

◇ 승용차
●서울 ⇒ 경부, 영동고속도로 ⇒ 새말IC ⇒ 442번 지방도 ⇒ 새말 휴게소 ⇒ 삼거리(우회전) ⇒ 42번, 111번 군도 ⇒ 학곡리 삼거리(좌회전) ⇒ 구룡사 주차장
●부산 ⇒ 구마, 중앙고속도로 ⇒안동 IC ⇒34번 국도, 8번 국도 이용 ⇒ 예천 ⇒ 영주 방면 ⇒ 우계리 삼거리
좌 회전 ⇒ 973번 지방도 이용 ⇒ 우곡(하리면) ⇒ 장림(대강면) 삼거리(좌회전) ⇒5번 국도 이용 ⇒ 장림 삼거리 ⇒ 북하 삼거리(우회전) ⇒ 제천(영월 방면) ⇒ 5번 국도, 42번 국도 이용 ⇒ 봉양 ⇒ 원주 ⇒ 학곡 삼거리(이후 서울과 동일)◇ 대중교통
●원주 현지교통
1.원주~ 구룡사 (원주역,시외버스터미널에서 41번 시내버스 이용, 25분 간격 운행, 45분 소요. 택시로 25분 소요)
2.원주~ 입석사 (원주역,시외버스터미널에서 시내버스 하루 10회 운행, 40분 소요. 택시로 15분 소요)
3.원주~ 영원사(원주역, 시외버스터미널에서 시내버스 30분 간격 운행, 40분 소요. 택시로 15분)
4.원주~ 상원사(원주역,시외버스터미널에서 성남리행 시내버스 하루 5회 운행, 1시간 소요. 택시로 35분 소요)
5.원주~ 국향사(원주역,시외버스터미널에서 시내버스 하루 8회 운행, 40분 소요)
●서울~ 구룡사 (서울 상봉터미날에서 직행버스 하루 4회 운행, 2시간 30분 소요. 서울 동서울터미널에서 직행버스 하루 3회 운행, 2시간 30분 소요)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