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국내여행 Travel

슬도 : 슬도에 울려 퍼지는 파도소리 슬도명파~ 무인 슬도등대가 홀로 지키고 있는 섬 본문

국내여행지/섬

슬도 : 슬도에 울려 퍼지는 파도소리 슬도명파~ 무인 슬도등대가 홀로 지키고 있는 섬

여행정보 넥스루비 2016.08.23 20:39

방어진 항으로 들어오는 거센 파도를 막아주는 바위섬으로 '갯바람과 파도가 바위에 부딪칠 때 거문고 소리가 난다'하여 슬도(瑟島)라 불린다 슬도는 바다에서 보면 모양이 시루를 엎어 놓은 것 같다하여 시루섬 또는 섬 전체가 왕곰보 돌로 덮여 있어 곰보섬이라고도 한다. 슬도에 울려 퍼지는 파도소리를 일컫는 슬도명파는 방어진 12경중의 하나다.

1950년대 말에 세워진 무인등대가 홀로 슬도를 지키고 있으며 이곳에는 다양한 어종이 서식하고 있어 낚시객의 발길이 끊이지 않고 있다 2010년 드라마 욕망의 불꽃 촬영지이기도 하다.

슬도등대

슬도 입구. 소리체험관

대왕암 - 신라 문무대왕의 왕비가 죽어서도 나라를 지키는 용이 되려고 바위섬 밑에 묻혔다는 전설이 있는 곳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