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국내여행 Travel

운림동석실고분 - 보기 힘든 백제석실무덤이어서 중요한 자료가 되는 고분 본문

카테고리 없음

운림동석실고분 - 보기 힘든 백제석실무덤이어서 중요한 자료가 되는 고분

여행정보 넥스루비 2007. 8. 7. 00:09

광주 동구 운림동 산18

운림동 석실고분은 학운초등학교에서 증심사<證心寺>로 가는 길의 왼쪽에 있다. 이 곳은 무등산 장원봉의 동남경사면으로 80∼100m 반경안에 6기의 고분이 있다. 현재 드러나 있는 무덤은 도굴되어 부장품은 없으나, 무덤구조가 이 지방에서는 보기 힘든 백제석실무덤이어서 중요한 자료가 되고 있다. 드러나 있는 2기의 무덤구조를 보면 다음과 같다. 1호무덤은 바닥은 얇은 판석<板石>들을 배수에 알맞도록 2중으로 깔았는데 가장 밑바닥은 회갈색의 단단한 진흙을 조그만 냇돌들과 섞어 기초를 다졌다. 바닥에 깐 작은 판석의 크기는 20×15×12㎝이다. 널길은 4개의 길고 큰 석재를 사용하였으며 널길의 입구를 막을 때는 주변의 논흙을 이용하였다. 무덤 석재들의 결합상 특징은 아래에서 위로 올라가면서 무덤방 너비를 줄여 정상부에 2매의 뚜껑돌을 올려 그 무게로 동서벽을 유지하게 한 맞조림식 석실 무덤이다. 석실의 크기는 길이 2.4m, 너비 1.4m, 높이 1.75m이다. 수습된 유물은 토기조각 2점과 무덤방 가장자리에서 대부분이 발견된 철못이다. 2호무덤은 1호분 북동쪽 50여m의 약간 높은 구릉위에 도굴된 상태로 남아 있다. 구조는 1호분과 유사하며 봉토는 잘 남아있는 상태로 크기는 동서 7.4m, 남북 8m, 높이 1.4m의 원형이다. 석실 크기는 남북길이 3m, 너비 1.28m이다. 동서벽은 130×130㎝이며 천정은 2매의 뚜껑돌을 올린 맞조림식 석실무덤이다.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