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국내여행 Travel

동화사염불암마애여래좌상및보살좌상 - 거대한 화강암에 기형적인 조각법으로 표현된 이례적인 보살상 본문

문화ㆍ행사/문화재

동화사염불암마애여래좌상및보살좌상 - 거대한 화강암에 기형적인 조각법으로 표현된 이례적인 보살상

여행정보 넥스루비 2007. 8. 7. 00:09

거대한 화강암의 서쪽면에 위치한 이 불상은 높이 4m의 선각(線刻)으로 된 여래좌상이다.

천상세계에 있음을 나타내는 운문(雲紋) 위의 앙련연화좌(仰蓮蓮華座) 위에 결가부좌(結跏趺坐)하고 있고 머리는 소발(素髮)에 육계는 작은 편이다. 두 눈은 선각으로 가늘게 뜨고 있으며 코와 입은 두툼하게 나타내고 입가에는 약간의 미소를 띄고 있다. 또한 미간은 뚜렷하지 못하여 남쪽 불상과는 다른 인상을 주고 있다.

연화좌의 높이에 비해 양 무릎이 넓어 균형은 잡히지 않고 있으나 안정감을 보이고 있고, 특이하게도 반나형(半裸形)의 형식화된 선각이라도 연화좌의 정교한 수법과 도식화된 조각수법이 주목되는 작품이다.

남쪽면의 보살상은 높이가 4.5m이며 법의는 하부로 길게 흘러내려 양 무릎이 노출되지 않고 있다. 부채꼴의 보관(寶冠)을 쓰고 두 볼과 턱은 퉁퉁하여 둔중감을 나타낸다. 입과 코 사이의 인중이 붙어 있는 듯하여 기형적인 인상을 주고 있다. 오른손은 복부에 평행으로 들어 엄지와 약지로 보상화(寶相化)를 잡았는데 꽃잎은 그 위의 보관까지 광벽(光璧)에 뚜렷이 조각했다.

얼굴의 둔중함과 기형적인 조각수법 등으로 이례적인 보살상이며 깊게 팬 옷주름이 양 무릎을 덮어 좌우 연화좌의 선각과 잘 어울리는 조각수법은 희귀한 예라 할 수 있다.

염불암 마애불좌상

염불암 보살좌상







0 Comments